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김동률 · 권태균의 오지 기행

한국에서 가장 외진 땅

경북 봉화군 물야

한국에서 가장 외진 땅

  • 소백산과 태백산으로 첩첩이 가로막힌 봉화군 물야 일대는 오지 중의 오지다.
  • 영화 ‘워낭소리’의 무대이자 아름다운 고택과 자연을 두루 갖춘 꼭 한번 가볼 만한 곳이기도 하다.
한국에서 가장 외진 땅

비 오는 날 동네 아낙들이 외출에 나선다.

한국에서 가장 외진 땅

한폭의 그림 같은 충재 고택.

한국에서 가장 외진 땅
한국에서 가장 외진 땅
한국에서 가장 외진 땅
한국에서 가장 외진 땅
1 계서당 사랑채. ‘춘향전’ 이몽룡의 실존인물인 성이성이 글을 읽던 곳이다.

2 계서당 안채.

3 영화 촬영지로 유명한 청암정.

4 물야면 소재지의 다방.

5 오전약수터.

6 물야면 압동.

7 압동3리 소나무 숲.

신동아 2012년 10월 호

목록 닫기

한국에서 가장 외진 땅

댓글 창 닫기

2018/10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