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人·工·庭·園

빛꽃

  • 사진·글 홍중식 기자 free7402@donga.com

빛꽃

  • 눈이 흩날리는데 어디서 봄을 찾으랴. 밤이슬 머금은 수목원에 ‘빛꽃’이 핀다.
  • 다리목 길가 저만치 꽃잎 벌려 웃는다.
  • 매화는 새벽바람에 꽃을 피운다는데 ‘빛꽃’은 한밤에 정원을 수놓는다.


신동아 2017년 2월호

사진·글 홍중식 기자 free7402@donga.com
목록 닫기

빛꽃

댓글 창 닫기

2021/07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