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김성남의 View

근대문화의 정취 군산

  • 사진·글 김성남 기자 | photo7@donga.com

근대문화의 정취 군산

  • 군산은 1899년 일제의 강압에 의해 개항된 대표적 근대문화도시다.
  • 일제강점기에 쌀 수출을 근간으로 하는 일본 상공인들의 경제적 중심지로, 당시의 수탈 현장이 곳곳에 남아 아픈 기억을 고스란히 전해준다.
  • 1980년에 현대적인 항구로 거듭난 군산은 서해, 금강, 호남평야 등 천혜의 자연자원과 국가공업단지를 보유한 첨단 미래형 도시로 발전하고 있다.


신동아 2017년 2월호

사진·글 김성남 기자 | photo7@donga.com
목록 닫기

근대문화의 정취 군산

댓글 창 닫기

2021/08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