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포토

이 꽃 길 따라 잠시 쉬어가다가 그 자리 그곳에서 날 기다려요

  • | 글·사진 홍중식 기자 free7402@donga.com

이 꽃 길 따라 잠시 쉬어가다가 그 자리 그곳에서 날 기다려요


남쪽 거제도에 있는 ‘외도 보타니아’는 구석구석 사람의 손길이 미치지 않은 곳이 없는 섬 속 수목원이다. 뭍에선 동백과 벚꽃이 한창일 때 외도에서는 쉽게 볼 수 없는 다채로운 서양 꽃들이 서로를 질투하듯 자태를 뽐낸다. 미세먼지와 황사가 만든 회색 풍경에 지친 눈을 컬러풀한 이국적 감성의 풍경으로 달래보자. 한 발 들어선 것만으로도 몸과 마음이 편안해지는 보타니아가든은 멀리서 찾아온 여행자들에게 힐링의 시간을 만들어준다.



이 꽃 길 따라 잠시 쉬어가다가 그 자리 그곳에서 날 기다려요
이 꽃 길 따라 잠시 쉬어가다가 그 자리 그곳에서 날 기다려요
이 꽃 길 따라 잠시 쉬어가다가 그 자리 그곳에서 날 기다려요
이 꽃 길 따라 잠시 쉬어가다가 그 자리 그곳에서 날 기다려요
이 꽃 길 따라 잠시 쉬어가다가 그 자리 그곳에서 날 기다려요
이 꽃 길 따라 잠시 쉬어가다가 그 자리 그곳에서 날 기다려요
이 꽃 길 따라 잠시 쉬어가다가 그 자리 그곳에서 날 기다려요
이 꽃 길 따라 잠시 쉬어가다가 그 자리 그곳에서 날 기다려요

신동아 2018년 4월 호

| 글·사진 홍중식 기자 free7402@donga.com
목록 닫기

이 꽃 길 따라 잠시 쉬어가다가 그 자리 그곳에서 날 기다려요

댓글 창 닫기

2018/11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