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렌즈로 본 세상

Before 생활방역 After

  • 사진·글 조영철 기자 korea@donga.com, 박해윤 기자 land6@donga.com

Before 생활방역 After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유행이 한풀 꺾였다. 2월부터 이어지던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 시스템도 5월 6일 ‘생활 속 거리두기’로 전환됐다. 오랫동안 문을 닫았던 공공시설이 개장하고, 시민의 일상도 조금씩 회복되는 분위기다. 그러나 끝날 때까지는 끝난 게 아니다. 이태원 유흥업소발(發) 집단 감염 사태에서 보듯 위험은 상존한다.


5월 6일 서울 용산구 국립중앙박물관 앞. 방문자들이 일정한 간격을 유지한 채 입장을 기다리고 있다. [뉴시스]

5월 6일 서울 용산구 국립중앙박물관 앞. 방문자들이 일정한 간격을 유지한 채 입장을 기다리고 있다. [뉴시스]

5월 13일 인파로 가득 찬 김포공항. 3월 텅 비어 있던 모습과 비교된다. [뉴시스]

5월 13일 인파로 가득 찬 김포공항. 3월 텅 비어 있던 모습과 비교된다. [뉴시스]

2월 마스크를 사려는 사람이 줄지어 서 있던 약국 앞이 5월 8일에는 한산하다.

2월 마스크를 사려는 사람이 줄지어 서 있던 약국 앞이 5월 8일에는 한산하다.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 당시 다수 교회는 최소 인원만 출석해 온라인 예배를 진행했다. 5월 10일에는 같은 장소에서 신도들이 적당한 간격을 유지한 채 예배를 보고 있다.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 당시 다수 교회는 최소 인원만 출석해 온라인 예배를 진행했다. 5월 10일에는 같은 장소에서 신도들이 적당한 간격을 유지한 채 예배를 보고 있다.

서울 청계천에서 시민들이 서로 떨어져 휴식을 즐기고 있다. 3월에는 이곳에서 사람을 찾아보기 어려웠다.

서울 청계천에서 시민들이 서로 떨어져 휴식을 즐기고 있다. 3월에는 이곳에서 사람을 찾아보기 어려웠다.

‘생활 속 거리두기’가 시작되면서 한동안 이용객 발길이 뚝 끊어졌던 식당가에 손님이 돌아오고 있다. [뉴시스]

‘생활 속 거리두기’가 시작되면서 한동안 이용객 발길이 뚝 끊어졌던 식당가에 손님이 돌아오고 있다. [뉴시스]

4월까지도 인적이 드물던 명동 거리가 5월 13일엔 오가는 사람들로 가득 찼다.

4월까지도 인적이 드물던 명동 거리가 5월 13일엔 오가는 사람들로 가득 찼다.

‘사회적 거리두기’가 지속되던 4월 25일 밤 홍익대 인근 클럽에서 춤추는 사람들과 5월 코로나19 집단 발생의 진원지가 된 이태원 한 클럽 입구. [최진렬 기자]

‘사회적 거리두기’가 지속되던 4월 25일 밤 홍익대 인근 클럽에서 춤추는 사람들과 5월 코로나19 집단 발생의 진원지가 된 이태원 한 클럽 입구. [최진렬 기자]



신동아 2020년 6월호

사진·글 조영철 기자 korea@donga.com, 박해윤 기자 land6@donga.com
목록 닫기

Before 생활방역 After

댓글 창 닫기

2020/06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