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럭셔리 드라이빙

뉴 레인지로버 롱 휠베이스

혁신적 디자인 SUV 퍼스트 클래스 승차감

  • | 정현상 기자 doppelg@donga.com

뉴 레인지로버 롱 휠베이스

뉴 레인지로버 롱 휠베이스
8월 출시된 랜드로버의 뉴 레인지로버 롱 휠베이스가 럭셔리 SUV 개념을 한층 더 끌어올렸다. 넉넉한 전장, 장인 정신이 깃든 인테리어가 남다른 분위기를 만든다.


뉴 레인지로버 롱 휠베이스
휠베이스는 자동차 앞바퀴와 뒷바퀴의 중심 간 거리를 말하는데, 휠베이스가 길면 그만큼 승차감이 좋고 안정성을 느낄 수 있다. 여기에 더해 ‘롱(Long)’ 개념이 붙은 것은 넓어진 실내 공간에 맞게 고급스러움도 갖췄다는 표시다. 보통 5m가 넘는 ‘플래그십 세단’에 롱이나 ‘L’을 붙인다. 뉴 레인지로버 롱 휠베이스는 SUV인데 ‘롱’을 붙여 세단 같은 느낌을 준다.


뉴 레인지로버 롱 휠베이스
뉴 레인지로버 롱 휠베이스
뉴 레인지로버 스탠다드 휠베이스보다 차량 전장이 200㎜ 긴 롱 휠베이스 모델은 뒷좌석 레그룸을 186㎜ 넓혀 퍼스트 클래스의 승차감을 제공한다. 전장×전폭×전고는 5200×1983×1868㎜.

엔진은 V8 터보디젤과 V8 슈퍼차저 가솔린으로 구성됐고, 웬만한 슈퍼카급이다. 뉴 레인지로버 롱 휠베이스 가격은 SDV8 오토바이오그래피가 2억2080만 원, 최상위 모델인 5.0 SV오토바이오그래피는 3억1200만 원.


신동아 2018년 11월 호

이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목록 닫기

뉴 레인지로버 롱 휠베이스

댓글 창 닫기

2018/11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