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He & She

전통시장 분석서 출간 장흥섭 경북대 교수

  • 글·김진수 기자 | jockey@donga.com 사진제공·장흥섭

전통시장 분석서 출간 장흥섭 경북대 교수

전통시장 분석서 출간 장흥섭 경북대 교수
“본보기가 될 해외 선진 시장을 발굴함으로써 우리 전통시장이 나아갈 방향과 미래지향적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려 시작한 일인데, 좀 커졌네요.”

장흥섭(65) 경북대 경영학부 교수가 최근 ‘세계 전통시장, 어디로 가고 있는가?’(형설Life)라는 제목의 책을 썼다. 1981년부터 36년 동안 53개국 120여 개 전통시장을 발품 팔며 방문 조사한 자료 중 핵심 내용을 집대성한 역작(力作)으로, 올해 2월 정년퇴임을 앞둔 장 교수로선 39년간의 교수생활을 마무리하는 저서이기도 하다.

장 교수가 전통시장에 천착하게 된 건 그의 삶 자체가 전통시장과 떼려야 떼기 힘들어서다. 부모님이 경북 칠곡군 왜관시장에서 건어물 장사를 했기에 유년기의 장 교수에게 시장은 곧 놀이터였고, 가족의 생계가 걸린 치열한 삶의 터전이었다. 어렵게 고등학교와 대학을 다니며, 틈틈이 시장에서 일손을 도와야 했던 그가 마케팅을 전공으로 삼은 것도 그 때문이다.

전통시장 연구는 학계의 주된 관심사가 아니지만,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장 교수의 노력은 적잖은 열매를 맺었다. 2005년 경북대 경제경영연구소 내에 ‘지역시장연구센터’를 만들었고, 2007년 국내 최초 시장전문연구소(법정연구소)인 경북대 지역시장연구소를 설립하는 데 산파역을 맡았다. 이후 7200여 명의 상인에게 경영기법 등 각종 강의도 해왔다. 2016년 1월 출범한 대구전통시장진흥재단의 초대 원장도 맡고 있다.

“‘장돌뱅이’ 노릇요? 우리 전통시장들이 사람 냄새 풀풀 뿜어낼 때까지 계속해야죠.”






신동아 2017년 2월 호

글·김진수 기자 | jockey@donga.com 사진제공·장흥섭
목록 닫기

전통시장 분석서 출간 장흥섭 경북대 교수

댓글 창 닫기

2018/10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