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3월호

한국 SGI, 튀르키예‧시리아 지진 구호 성금 기탁

  • reporterImage

    이현준 기자

    mrfair30@donga.com

    입력2023-02-21 09:37:54

  • 글자크기 설정 닫기
    2월 20일 김인수 한국SGI 이사장(왼쪽에서 세 번째)과 전혜경 유엔난민기구 한국대표부 대표(왼쪽에서 네 번째)가 튀르키예‧시리아 지진 피해 복구를 위한 구호 성금 전달식을 하고 있다. [한국SGI]

    2월 20일 김인수 한국SGI 이사장(왼쪽에서 세 번째)과 전혜경 유엔난민기구 한국대표부 대표(왼쪽에서 네 번째)가 튀르키예‧시리아 지진 피해 복구를 위한 구호 성금 전달식을 하고 있다. [한국SGI]

    2월 20일 한국SGI(이사장 김인수)가 튀르키예‧시리아 지진 구호 성금을 유엔난민기구(UNHCR) 한국대표부에 기탁했다.

    전 세계적으로 구호 성금 기탁 움직임이 활발한 가운데 한국SGI도 인도적 차원에서 구호 성금을 기탁하기로 결정했다. 성금은 피해 복구 및 이재민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튀르키예에서 발생한 강진으로 지금까지 4만6000명 이상이 숨졌으며 건물 피해액만 90조 원에 달하는 것으로 추산된다.

    김인수 한국SGI 이사장은“지진 피해로 고통받고 있는 튀르키예‧시리아 국민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전혜경 유엔난민기구 한국대표부 대표는 “평화를 향한 한국SGI의 활동에 공감하며 어려울 때마다 도움의 손길을 건네줘서 감사하다”고 전했다.





    이현준 기자

    이현준 기자

    대학에서 보건학과 영문학을 전공하고 2020년 동아일보 출판국에 입사했습니다. 여성동아를 거쳐 신동아로 왔습니다. 정치, 사회, 경제 전반에 걸쳐 우리가 살아가는 세상에 관심이 많습니다. 설령 많은 사람이 읽지 않더라도 누군가에겐 가치 있는 기사를 쓰길 원합니다. 펜의 무게가 주는 책임감을 잊지 않고 옳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상처 입은 ‘충청 잠룡’ 양승조, 생환 후 승천할까

    지금, 서울 민심③ “내 재산 불려주는 당이 좋은 당 아니에요?”

    댓글 0
    닫기

    매거진동아

    • youtube
    • youtube
    • youtube

    에디터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