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초대 에세이

나는 날마다 로또복권에 당첨된다

  • 글: 최윤희(카피라이터)

나는 날마다 로또복권에 당첨된다

1/3
나는 날마다 로또복권에 당첨된다
지금은 약간 조용해졌지만 바로 얼마 전만 해도 우리나라를 ‘로또 공화국’이라고 부를 만큼 복권열풍이 대단했다. 토요일이면 로또복권 당첨소식에 사람들의 눈과 귀가 한곳으로 쏠린다. 어떤 이는 은행대출에 사채까지 얻어 복권을 구입한다고 하고, 또 어떤 부부는 아예 ‘복권 구입비’를 매달 가계부에 할당한 채 로또에 매달려 산다고도 한다.

우리나라에 로또가 도입된 지 얼마 되지 않기 때문에 당첨자들의 인생이 어떻게 달라졌는지 아직 그 통계는 나와 있지 않다. 그러나 로또가 오래 전부터 성행하고 있는 외국의 경우 해외토픽에서 그 통계를 본 적이 있다. 놀랍게도 85% 정도가 파산하고 알거지가 되었다는 것이다. 그리고 이혼하거나 알코올 중독으로 인생이 망가진 사람이 대다수라고 했다. ‘인생 대(大)역전’이 아니라 ‘인생 대패망’이 된 셈이다.

그들이 로또에 당첨되지 않고 그냥 평범하게 살아갔다면 ‘평화’가 유지되지 않았을까? 나는 그 통계를 보면서 새삼 평범하지만 결코 쉽지 않은 결론에 도달했다. 바로 ‘현재의 평화가 소중하다’는 것이다. 현재 내 인생의 평화 속에서 진짜 ‘로또복권’을 찾아보라는 것이다.

우리들의 일상 속에 마치 숨은 그림처럼 여기저기 숨어 있는 즐거움, 설렘, 웃음, 희망… 그것들이야말로 로또 이상의 행복이 아닌가? 그러나 우리는 대개 그것들을 그냥 스쳐 지나가거나 찾아볼 생각도 하지 않은 채 무심히 살아간다.

다행히도 나는 ‘철’과 ‘딱’이 절대적으로 부족한 함량미달 인간. 짧게 말한다면 철딱서니가 없다. 그러다 보니 나는 내가 살아가는 이 세상이야말로 ‘로또 복권밭’임을 이미 깨달아버렸다.

모든 것이 즐겁고 신기하고 행복한 것투성이다. 여기를 클릭하면 기쁨의 복권이 와르르^ 쏟아지고 저기를 클릭하면 놀라움의 복권이 와르르^ 쏟아진다. 내가 만나는 사람들도 나에겐 모두가 로또복권처럼 다가온다. 이 사람은 이래서 예쁘고 저 사람은 저래서 멋지다. 나에겐 웬만하면 모두 감동의 물결이다.

아마도 ‘내 인생의 첨부파일’을 클릭한다면 두 개의 키워드밖에 없을 것이다. ‘뿅’과 ‘뻑’이라는 두 개의 단어만 보석더미처럼 쌓여 있지 않을까?

며칠 전 산에 갔을 때의 일이다. 나는 평소에 귀를 토끼처럼 쫑긋 열어두고 살기 때문에 남의 이야기가 쏙쏙^ 잘 들어온다. 할머니 몇 분이 재미있게 이야기를 나누고 있었다.

“글쎄 우리 옆집에 괴짜노인이 살고 있는데 말여. 그 아들며느리가 집에서 키우는 강아지만 이뻐하고 그 영감을 잘 섬기질 않았대는구먼.
1/3
글: 최윤희(카피라이터)
목록 닫기

나는 날마다 로또복권에 당첨된다

댓글 창 닫기

2018/10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