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11월호

김종인 “‘자리사냥꾼’ 선별 못하면 당선에도 문제, 돼도 문제”

[창간 90주년 특별대담 1분 요약] –김종인 편-

  • reporterImage

    구자홍 기자

    jhkoo@donga.com

    입력2021-11-08 15:52:37

  • 글자크기 설정 닫기
    • 11월 8일 오전 10시 30분부터 1시간동안 진행된 ‘신동아’ 창간 90주년 특별기획 ‘20대 대선을 말하다’ 대담에서 김종인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의 주요 발언을 Q&A 형태로 요약 정리한다.


    김종인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11월 8일 ‘신동아’ 창간 90주년 특별대담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조영철 기자]

    김종인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11월 8일 ‘신동아’ 창간 90주년 특별대담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조영철 기자]

    -국민의힘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을 맡나?

    “당(국민의힘)이나 후보자(윤석열)로부터 들은 바 없다.”

    -총괄선대위원장 수락 조건은?

    “(대선) 승리 이끌 확신 생기도록 선대위를 냉정하게 구성해야 한다. 선대위가 어떤 그림일지 (윤석열 후보가) 제시해야 한다.”

    -홍준표 후보를 끌어안아야 하나?

    “경선에서 탈락하면 마음 속으로 ‘원팀’이 되기는 힘들다. 유권자 표심을 어떻게 얻을 수 있느냐를 생각해야지, 억지로 상황을 만든다고 해결되지 않는다.”

    -윤석열 후보가 지금 해야 할 일은?

    “어떤 인물로 선대위를 구성할 것이냐에 대해 세심하게 고려해야 한다. 정책과 공약, 비전도 옛날 사고방식으로 해서는 안 된다.”



    -윤 후보 주변에 ‘파리떼’가 들끓는다고 했는데….

    “캠프에는 무수히 많은 사람이 있다. 어떤 사람이 대통령에 당선될 가능성이 있으면 ‘자리사냥꾼’들이 우후죽순 모인다. 혹시나 당선되면 득을 보지 않을까, 그런 사람들을 선별하지 못하면 당선에 문제 생기고, (당선) 되어도 문제가 생긴다.”

    -캠프 참여 인사를 선대위에 포함시켜야 하나?

    “(대선) 후보 만드는데 기여했다는 채무감으로 캠프 그대로 본선을 치를 수 있을 거라고 생각하면 어려움 겪을 것이다.”

    -이재명 민주당 후보가 여당 후보 프리미엄을 누릴 수 있을까?

    “집권기간에 업적이 있어야 프리미엄이 되는 것이다.”

    -이재명 후보의 약점은?

    “지도자 덕목 중 제일 중요한 게 정직성이다. 국민은 어리석지 않다. 국민은 대장동 의혹에 대해 이재명 후보가 한 말에 대해 정직하지 못하다고 생각한다.”

    -국민의당 안철수, 정의당 심상정 후보가 대선 판세를 가를 변수가 될까?

    “별로 신경 쓰지 않아도 된다. 대세를 결정하는데 큰 영향력이 없다고 생각한다.”


    #김종인 #창간90주년 #선대위원장 #윤석열 #이재명 #신동아



    구자홍 기자

    구자홍 기자

    ‘지금’ ‘여기’ ‘우리’에게 필요한 콘텐츠가 무엇인지, 여러분의 아이디어와 지혜를 나눠주세요. 제 이메일은 jhkoo@donga.com입니다. 세상이 필요로 하고, 세상에 도움 되는 콘텐츠로 보답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vs 유승찬 “민주당 133석, 국민의힘 118석” ...

    즐겁게 살고 싶은가, 네 가지를 끊어라

    댓글 0
    닫기

    매거진동아

    • youtube
    • youtube
    • youtube

    에디터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