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Skin Care Tips for Men

  • 글·루엘 패션에디터 이혜진 eternits@hanmail.net 사진제공·루엘

Skin Care Tips for Men

1/2
  • 옷 잘 입는 남자, 처세술에 능한 남자, 일 처리 능력이 탁월한 남자…. 최근 완벽한 남자의 조건으로 급부상한 요건은 ‘피부 좋은 남자’다. 기초 세안부터 안티 에이징까지 남자를 위한 완벽한 피부 관리 방법을 준비했다.
▼ 시작은 세안!

면도의 달인

미지근한 물로 얼굴을 충분히 적셔 수염을 부드럽게 만든다. 그리고 뻣뻣한 비누 대신 쉐이빙 폼이나 쉐이빙 오일 같은 면도 보조제를 사용한다. 건성 피부는 유분 함량이 많은 쉐이빙 오일을 사용하고 지성 피부는 쉐이빙 폼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그런 뒤 볼·입주위·턱·콧수염 순서로 털이 난 방향으로 수염을 제거한다. 솜털까지 말끔하게 제거하겠다는 욕심으로 수염이 난 반대 방향으로 깎으면 피부가 상한다.

세안만 잘해도 10년은 젊어 보인다

건성 피부라면 건성용 폼 클렌저를 사용한다. 미온수로 얼굴을 적신 뒤 폼 클렌저로 충분히 거품을 내서 부드럽게 원을 그리듯 얼굴을 문지른다. 주름이 쉽게 생기는 눈가와 입 주변은 부드럽게 두드리며 물기를 제거한다. 지성 피부는 따뜻한 물로 얼굴을 두드려 모공을 확장시킨 뒤 지성 피부 전용 클렌저를 사용해 씻어낸다. 번들거리는 코 주변, 턱, 이마 등은 한 번 더 씻는다.

▼ 기초부터 탄탄하게

토너 · 로션

복잡한 스킨케어 단계를 모두 지킬 순 없지만 토너와 로션 정도는 챙겨 바르는 게 좋다. 노폐물을 닦아내고 보습 제품이 피부에 잘 스며들도록 돕는 토너는 화장솜에 묻혀 사용한다. 건성 피부라면 토너를 바른 뒤 영양보습 크림으로 유분과 수분을 충분히 공급해준다. 지성 피부에는 오일 성분이 없는 제품으로 끈적이지 않는 토너를 선택해야 한다.

태양을 피하는 방법

과도한 자외선을 받으면 피부의 탄력이 없어지고 노화가 급속도로 빨라진다. 특히 35세 이상의 남자들은 점점 피부가 건조해지고 탄력을 잃기 때문에 반드시 자외선 차단제를 사용해야 한다. 자외선 차단제는 SPF 20 정도의 제품이면 충분하다. 번들거림이 심한 지성 피부의 경우 매트 타입의 자외선 차단제를 선택해 유분기를 잡아준다. 피부 건조가 심하면 수분 함유량이 높은 크림 타입이 제격.

Skin Care Tips for Men
1 클라란스 ‘맨 스무스 쉐이브’ : 물기 있는 얼굴에 제품을 바른 뒤 면도한다. 매끄럽고 고르게 면도할 수 있다.

2 클라란스 ‘맨 쉐이브 이즈’ : 면도 전후에 사용한다. 식물성 추출물이 부드러운 면도와 피부 진정을 돕는다.

3 프레시 ‘엄브리언 클레이 페이스 로션’ : 매일 아침 저녁 토너 다음 단계에 바른다.

4 로레알파리 ‘UV 퍼펙트 롱라스팅 프로텍터’ : 자외선 차단지수 50의 선크림. 실외는 물론 실내에서도 선크림을 발라야 한다.

5 크리니크 ‘스킨 서플라이즈 포 맨 페이스 솝’ : 미지근한 물로 얼굴을 적신 뒤 충분히 거품을 내서 사용한다. 피부 타입별로 제품이 나와 있다.
1/2
글·루엘 패션에디터 이혜진 eternits@hanmail.net 사진제공·루엘
목록 닫기

Skin Care Tips for Men

댓글 창 닫기

2018/12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