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윤석열 파워 엘리트 263人

권영세 국회의원·인수위 부위원장

정권교체 1등 공신 중 1人

  • 박세준 기자 sejoonkr@donga.com

권영세 국회의원·인수위 부위원장

권영세 대통령직인수위원회 부위원장은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과 오랜 인연을 갖고 있다. 윤 당선인의 서울대 법대 2년 선배인 그는 형법학회에서 윤 당선인과 함께 공부하며 사법고시를 준비한 사이로 알려져 있다. 올 초 국민의힘이 내홍에 휩싸여 윤 당선인이 선대위를 재편할 때 선거대책본부장을 맡아 대선을 진두지휘했다. 대선을 불과 2개월 남겨두고 지휘봉을 잡았지만 빠른 시간 내에 분위기를 반전시켜 끝내 정권교체를 이뤄냈다.

그는 10년 전인 2012년 대선 때에도 박근혜 전 대통령 선대위 상황실장으로 박근혜 대통령 당선을 도운 바 있다. 권 부위원장은 박빙의 승부 때마다 승리에 기여하는 승리의 아이콘 구실을 했다. 지난해 서울시장 보궐선거에서도 선대위 공동위원장으로 활동했다.

엘리트 검사의 길을 걷던 그는 2000년 이회창 한나라당 총재의 발탁으로 정계에 입문해 16대부터 18대까지 서울 영등포구을 선거구에서 내리 3선을 기록했다. 박근혜 정부에서는 주중대사를 지냈고, 2020년 21대 총선에 서울 용산구에서 당선, 국민의힘에서 유일한 비강남권 4선 의원이 됐다.

윤 당선인은 대선 이후 “쉬고 싶다”는 권 의원의 요청에도 인수위 부위원장이라는 막중한 역할을 맡겼다. 오랜 의정 활동을 통해 입법부와 행정부 역할과 기능에 능통한 그의 능력을 윤 당선인이 높이 평가하고 있다는 방증이다. 선대본부장으로 정권교체에 앞장서고 인수위 부위원장으로 윤석열 정부 탄생 실무까지 관장하게 된 그가 차기 정부에서 중책을 맡게 될 것은 자명해 보인다.


● 1959년 서울 
● 배재고, 서울대 법과대학



*‘윤석열 파워 엘리트 263人’ 전체 기사는 ‘신동아’ 4월호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신동아 2022년 4월호

이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목록 닫기

권영세 국회의원·인수위 부위원장

댓글 창 닫기

2022/10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