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4월호

윤석열 파워 엘리트 263人

김한길 인수위 국민통합특별위원장

국민통합 새 시대 준비할 ‘책사’

  • reporterImage

    구자홍 기자

    jhkoo@donga.com

    입력2022-03-20 10:00:01

  • 글자크기 설정 닫기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은 김한길 전 새정치민주연합 대표를 대통령직인수위원회 국민통합위원장에 임명했다. 대선 때에는 새시대준비위원회 위원장을 맡아 ‘윤석열 당선인’을 중심으로 한 ‘새시대’의 밑그림을 그렸다. 김 전 위원장은 윤 당선인이 정치 참여를 선언하기 이전부터 접촉하며 의견을 교환해 왔던 정치 멘토이자 ‘책사’다.

    김 위원장은 김대중 정부 때 대통령비서실 정책기획수석비서관으로 일했고, 4선 의원을 지냈으며, 중도개혁통합신당과 새정치민주연합 대표를 맡았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을 지내 당·정·청·국회까지 두루 경험한 그는 현존하는 정치인 가운데 가장 화려한 정치 스펙 보유자 중 한 사람이다. 따라서 그의 풍부한 국정 경험을 윤 당선인이 앞으로 어떻게 활용할지 주목되고 있다.

    김 위원장은 16대 총선 때 새천년민주당 총선기획단장을 지냈고, 17대 총선에는 열린우리당 총선기획단장을 맡았다. 당내 뿌리가 깊지 않은 윤 당선인의 국정 운영을 확실하게 뒷받침하려면 2년 뒤 치러질 2024년 총선에서 여소야대 국면을 타개해야 한다.

    김 위원장이 ‘윤석열 새 시대’를 위해 무엇을 어떻게 ‘준비’하고 있는지에 관심이 쏠리는 것도 그 때문이다.

    김 위원장은 2014년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와 손잡고 새정치민주연합을 창당한 바 있어, 그가 윤석열-안철수 두 사람의 가교 역할을 할 가능성도 높다. 특히 대선 직전 윤석열-안철수 단일화 합의로 국민의힘과 국민의당 합당을 예고한 상황이라 김 위원장이 통합 정당의 산파역을 할 수 있다는 관측이 나온다.



    ● 1953년 도쿄 
    ● 이대사대부고, 건국대 정치외교학과

    *‘윤석열 파워 엘리트 263人’ 전체 기사는 ‘신동아’ 4월호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구자홍 기자

    구자홍 기자

    ‘지금’ ‘여기’ ‘우리’에게 필요한 콘텐츠가 무엇인지, 여러분의 아이디어와 지혜를 나눠주세요. 제 이메일은 jhkoo@donga.com입니다. 세상이 필요로 하고, 세상에 도움 되는 콘텐츠로 보답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즐겁게 살고 싶은가, 네 가지를 끊어라

    기록 뒤 숨은 한·중·일 파워 게임 진실

    댓글 0
    닫기

    매거진동아

    • youtube
    • youtube
    • youtube

    에디터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