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로봇간호사 ‘핑핑’ ‘안안’…코로나19가 바꿀 미래

  • 김석임 기자 teleksm@donga.com

로봇간호사 ‘핑핑’ ‘안안’…코로나19가 바꿀 미래

“누구도 만지지 마라!” 2011년 개봉 영화 ‘컨테이젼(Contagion)’에 나오는 대사다. 코로나19가 창궐한 오늘, 사람 간 접촉은 엄격히 제한된다. 이를 계기로 로봇, 인공지능(AI), 드론 등 4차산업혁명 주력 기술이 눈부시게 발전하고 있다. 코로나19 위기를 가장 먼저 맞은 중국이 역설적으로 선두에 서 있다. 한국은 지금 뭘 하고 있을까?



신동아 2020년 4월호

김석임 기자 teleksm@donga.com
목록 닫기

로봇간호사 ‘핑핑’ ‘안안’…코로나19가 바꿀 미래

댓글 창 닫기

2021/06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