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아 로고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HEALTH | 척추관절학 개론

손상되면 재생 불가능한 연골 줄기세포 치료술로 근본 치유

참을 수 없는 무릎 통증… 퇴행성 관절염

  • 최정근 | 제일정형외과병원 원장 www.cheilos.com

손상되면 재생 불가능한 연골 줄기세포 치료술로 근본 치유

2/2
줄기세포 치료 안전성 입증

퇴행성 관절염 치료의 이러한 한계를 뛰어넘어 손상된 무릎 연골을 재생해 퇴행성 관절염을 근본적으로 치료하자는 목적에서 많은 연구가 진행됐는데, 최근의 성과가 줄기세포를 이용해 연골을 재생하는 치료법이다.

지난해 1월 자가줄기세포를 이용한 치료술의 안전성과 유효성이 입증돼 보건복지부에서 신의료기술로 인정하면서 퇴행성 관절염 환자 치료의 선택 폭이 넓어졌다. 현재 국내에서 시행되는 줄기세포 치료술은 크게 자가줄기세포를 이용하는 방법과 제대혈을 이용한 타가줄기세포 치료법이 있다.

자가줄기세포 치료는 환자의 엉덩이뼈에서 골수를 채취한 후 줄기세포를 분리, 무릎에 주입해 연골을 재생시키는 방법으로 관절경을 이용한 수술이라 출혈이 적고 시술도 30~40분이면 끝난다. 입원 기간도 이틀 정도면 된다. 또 시술 후 2~4주에 걸쳐 통증이 완화되기 시작해 3~4개월이면 실제 연골 재생률도 80% 수준으로 효과가 높다. 다만 15~50세 환자 중 2~10cm의 연골 손상 환자에게 우선 적용토록 하고 있어 아직 중증의 관절염 환자나 고령 환자에겐 적용할 수 없다는 한계가 있다.

손상되면 재생 불가능한 연골 줄기세포 치료술로 근본 치유

줄기세포 치료 과정.

나이나 연골 손상 범위 등으로 자가줄기세포 치료를 받지 못하는 환자나 중증 퇴행성 관절염 환자, 심각한 연골 손상 환자의 경우엔 제대혈을 이용한 타가줄기세포 치료술이 적용될 수 있다. 손상된 부위에 미세한 구멍을 내 제대혈 줄기세포를 채워주는 방식으로 시술 시간은 30~60분이다. 탯줄 내 혈액인 제대혈에서 추출한 줄기세포를 치료제로 만들어 사용하며 품질이 균일하고 제품화해 있어서 자가줄기세포 이식 시 나타날 수 있는 세포 노화와 같은 결함이 없다. 또한 환자가 원하는 시기에 치료를 받을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제대혈 줄기세포치료제는 식품의약품안전처의 품목 허가를 통과했다.



줄기세포 치료는 손상된 연골을 재생하는 치료법이라 통증이 곧바로 사라지는 건 아니고 통상 2~4주의 통증 완화 시기와 3~6개월의 연골 재생 시기가 필요하다. 이 기간엔 음주, 사우나, 과격한 운동을 피해야 하고, 담당 의사와 상담을 통해 증상에 맞게 적절한 재활운동을 해야 한다.

손상되면 재생 불가능한 연골 줄기세포 치료술로 근본 치유
퇴행성 관절염은 연골이 닳아 뼈끼리 맞닿으면서 극심한 통증을 유발해 정상적인 일상생활이 어려울 뿐 아니라 활동량 저하로 다른 질환의 원인이 되거나 동반 질환을 악화시키는 경우가 많다. 예전엔 초기 치료 시기를 놓치면 대개 인공관절 수술을 할 수 있을 때까지 고통을 참으며 기다렸다. 그러나 지금은 줄기세포 치료술을 통해 근본적인 치료가 가능해졌다. 따라서 조기에 환자의 관절 상황을 세밀히 살필 수 있는 경험이 풍부한 전문의를 찾아 상의한다면 인공관절 수술을 하지 않고도 길어진 노후를 무릎 통증 없이 건강하고 활기차게 보낼 수 있을 것이다.

신동아 2013년 11월호

2/2
최정근 | 제일정형외과병원 원장 www.cheilos.com
목록 닫기

손상되면 재생 불가능한 연골 줄기세포 치료술로 근본 치유

댓글 창 닫기

2021/11Opinion Leader Magazine

오피니언 리더 매거진 표지

오피니언 리더를 위한
시사월간지. 분석, 정보,
교양, 재미의 보물창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